성병클리닉
여성의 건강과 행복한 삶을 위해 함께하는 아이투비산부인과



성병이란

성병은 성관계를 가짐으로 전염되며 성기의 접촉, 입, 항문 등을 통해 전염이 되나 사면발이 같은 성병은 속옷, 카페트, 수건 등을 통해서도 전염이 됩니다. 흔한 성병으로 임질, 헤르페스, 클라미디아 등이 있으며 곤지름, 각종 질염, 사면발이 등도 있습니다. 성병은 자연 치유되는 경우가 없고 전염성이 강하므로 반드시 치료를 받아야만 합니다.



성병의 증상

성병에 걸리면 전신 및 피부. 구강. 질. 회음부 등에 특징적인 변화를 보입니다.
물집과 사마귀가 항문까지 번짐 : 헤르페스의 경우 회음부에 수포나 궤양, 곤지름의 경우 닭벼슬 모양
사마귀, 매독의 경우 궤양 증상
임질.요도염의 경우 요도끝에서 고름같은 분비물
입속의 하얀 꺼풀, 궤양이 생김 : 매독, 에이즈 감염시, 임질의 경우에 발생.
칸다디성 질염이나 트리코모나스 질염인 경우 특징적인 냉이 있습니다.
피부발진, 탈모 : 매독에 걸렸을시 나타남.
미열, 몸살기운 : 매독.임질.바이러스 감염의 전구증상일 수 있습니다.



성병의 종류

매독
매독은 페니실린 주사로 완치가 가능합니다. 매독은 1차적으로 매독균이 침투한지 10~90일 경에 침투한 곳에 피부가 허는 궤양이 생기며 통증은 없습니다. 매독균이 혈액을 통해 전신으로 퍼지는 2차적 단계에서는 피부발진이 없어진 후 3차적 단계까지의 잠복기는 수개월에서 수년이상 될 수도 있어 오랫동안 증상 없이 지내는 경우도 많이 있으나 증상 없이 진행된 매독으로 신체의 일부가 마비되거나 사망할 수도 있습니다.

임질
가장 흔한 성병이며 임질균이 점막을 접촉을 통해 전염되는 세균으로 건조한 곳에서는 죽기 때문에 수건.손잡이 등을 통해선 전염이 안됩니다. 남성은 성 접촉 후 2~10일의 잠복기가 지나면 소변시에 녹색을 띤 황색고름이 나오며 따끔거립니다. 여성의 경우 소변 볼 때에 따끔 거리거나 고름같은 냉이 나오기도 합니다.

헤르페스
피부나 점막의 접촉을 통해 점염되며 말초감각의 신경의 줄기를 타고 척추 근처의 신경질에 자리를 잡아 1차 감염 후 재발을 일으킬 근거지를 마련합니다. 1차 감염 후 잠복 기간은 4~7일 정도이며 전신 무력감.편두통 등의 전신증상이 나타나다가 감염된 피부와 점막에 수포들이 생기며 빠르게 커지며 통증이 심해집니다.

곤지름
성기나 항문 주변에 닭벼슬 모양으로 번지는 사마귀이며 인두유종 바이러스가 원인이지만 치료가 잘되는 편입니다.

사면발이
몸에 기생하는 이의 일종으로 주로 음모에 기생하며 성접촉,옷,이불 등을 통해 점염됩니다. 증상은 심한 가려움증 입니다.

주소 : 서울시 서초구 방배로 234
전화 02-532-6400 / 팩스 02-532-6401
대표 박성록 / 사업자번호 114-90-78303
Copyright (c) ITOB All rights Reserved
강남세브란스  서울성모병원  중앙대학교병원  제일병원